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18 오전 10:33:2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

경남문화예술회관, 기획전시 <라트비아·융합의 건축> 개최

7월 4일~8월 28일 제2전시실…다양한 문화 흐름의 융합성 제시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19년 07월 03일

킵살라목조건축콜렉션_자이가가일레사무소재건축_나오타카하시_a+u출판사제공_2016
경남문화예술회관, 기획전시 <라트비아·융합의 건축> 개최

7월 4일~8월 28일 제2전시실…다양한 문화 흐름의 융합성 제시

경상남도문화예술회관(관장 강동옥)은 7월 4일부터 8월 28일(매주 월요일 및 광복절 제외)까지 제2전시실에서 기획전시 <라트비아. 융합의 건축>을 개최한다.

경남문화예술회관과 한국국제교류재단, 주한라트비아대사관이 주최하는 이번 전시는 2016년 일본의 건축잡지 “a+u”(건축과 어버니즘) 12월 특별호(NO.555)에서 “특집: 라트비아 건축 바로보기”라는 제목으로 소개되어 전시로 기획되었다.

<라트비아. 융합의 건축> 전시는 라트비아, 특히 수도인 리가를 중심으로 건축 문화가 형성된 과정과 그 안에서 라트비아 고유의 건축적 특징을 주조해 낸 역사문화적 측면들을 다각적으로 소개한다.

그리고 라트비아 공간 미학의 진수이자 특징적 요인인 ‘다양한 문화 흐름의 융합성’을 정확하게 제시하고, 합리와 논리로 다가가기 보다는 직관과 통찰에 가까운 문화적 제안들을 보여주는 자리가 될 것이다.

북유럽 발트해의 관문에 위치한 라트비아는 천 년 이상의 긴 시간 동안 지리적·정치적·상업적·사회적 교차로의 역할을 해왔다. 이러한 지정학적 특수성으로 인하여 라트비아 건축에는 매우 다양하고 섬세한 층위의 융합적 특징들이 교차, 반영되어 있다.



기획전시'라트비아.융합의건축'포스터
또한 라트비아의 건축은 여러 갈래로 공존해온 다양한 문화들의 복합적 구성체로써, 그 속에 발트해를 근거지로 하는 부족들의 토착적 전통과 외부 세계로부터 유입된 문화적 이질성, 그리고 동시대 라트비아의 국가 정체성이 서로 더해지고 섞이면서 형성된 유례없는 문화적 조화로움이 담겨있다.

무료관람으로 진행되는 기획전시 <라트비아. 융합의 건축>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경남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 및 전화(1544-6711)로 확인 가능하고 관람시간 10:00~18:00(점심시간 12:00~13:00 제외)이다.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19년 07월 03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어제 방문자 수 : 87,622
오늘 방문자 수 : 41,145
합계 방문자 수 : 111,057,4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