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1-17 오후 08:42:1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

1,000원 버스로 함양군내 어디든 가능해요

농어촌버스 ‘1,000원 단일요금제’ 본격 시행, 군민 경제적 부담 경감·이동권 편의 제공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18년 12월 22일

ⓒ 인터넷함양신문
1,000원 버스로 함양군내 어디든 가능해요

농어촌버스 ‘1,000원 단일요금제’ 본격 시행, 군민 경제적 부담 경감·이동권 편의 제공

경남 함양군이 새해인 2019년부터 1월1일부터 천원으로 관내 전 구간 농어촌버스 이용이 가능한 ‘1,000원 단일요금제’를 본격 시행한다. 일반인이 1,000원, 청소년 800원, 어린이는 500원으로 군내 어디든 갈 수 있게 되었다.

함양군은 지난 21일 함양군과 (주)함양지리산고속, 서흥여객(주)와 단일요금 시행 운송협약을 체결하고 내년 1월1일부터 본격 시행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1,000원 단일요금제’는 민선7기 서춘수 군수의 공약사항으로 원거리 및 오지 군민 등 교통약자의 교통복지 증진과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 등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군은 지난 1월 농어촌버스 1,250원 단일요금제를 시행해 왔으나 교통약자들의 여전한 교통비 부담과 거스름돈 시비 등 문제점들이 이번 1,000원 단일요금제를 통해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1,000원 단일요금제는 거리에 관계없이 기본요금 1,000원만 내면 군내 어디든지 갈 수 있다. 단 관내에서 승차하여 타시군에서 하차하는 경우나, 타시군 승차 후 관내에서 하차하는 경우는 제외된다.

군은 그동안 천원버스 추진을 위해 운송원가 및 손실액 조사 용역을 시행했으며, 농어촌버스 업체인 (주)함양지리산고속, 서흥여객(주)와 면담 등을 통해 1,000원 단일요금제 시행을 준비했다.

서춘수 함양군수는 “지역 주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군민의 이동권에 대한 편의 제공을 위한 버스 단일요금제가 올해 본격 시행에 들어갔다”라며 “앞으로도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는 행복한 함양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밝혔다.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18년 12월 22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어제 방문자 수 : 75,634
오늘 방문자 수 : 4,581
합계 방문자 수 : 96,997,8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