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2-03 오후 05:54:0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뉴스 > 사회

【환영꽃길】 함양군, 주요 도로변 ‘환영 꽃길’ 마무리 정비

내년 환영 꽃길 자연발아 여건 조성, 갈색 변한 코키아 씨앗 채취·꽃대 제거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0년 10월 28일

인터넷함양신문
함양군, 주요 도로변 ‘환영 꽃길’ 마무리 정비

내년 환영 꽃길 자연발아 여건 조성, 갈색 변한 코키아 씨앗 채취·꽃대 제거

함양군은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개최 시기에 맞추어 꽃을 피울 수 있는 ‘환영 꽃길’ 조성지에 대하여 피복 비닐을 벗기고 자연발아 여건 조성 등 마무리 작업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군은 엑스포 주요 도로변에 식재된 코키아가 10월부터 붉게 변하기 시작하여 20여일이 지난 현재 일부 구간부터 생육주기 중 마지막 단계인 갈색으로 변함에 따라 그동안 잡초 억제를 위하여 피복된 비닐을 벗기고 갈색으로 변한 코키아의 씨앗을 채취하고 다시 파종 후 꽃대를 제거하여 내년도에 자연 발아될 수 있는 여건을 만들어 가고 있다.

코키아는 여름에는 녹색을 유지하고 가을에는 적색 및 갈색으로 변하는 꽃으로, 금년 6월~7월에 생육기반을 위한 퇴비와 비닐 피복작업을 시행하여, 8월 중순까지 보식을 하며 엑스포 진·출입로 24km 전 구간에 코키아 식재를 완료하고 10월까지 병해충 방제 등 사후관리를 하였으며, 비닐피복으로 인하여 풀베기 인력 및 관리 예산 절감과 깨끗한 도로 경관을 조성 하였다.



그러나 올해 3월부터 준비해온 코키아 ‘환영 꽃길’이 생육기인 7월~8월 중에 40여일의 유례없는 장마로 인한 생육 부진으로 붉게 물든 경관을 보여주지 못하고 시기도 짧아 아쉬움을 남겼다.

 함양군 관계자는 “내년에는 자연 발아된 코키아를 잘 가꾸어 예산 절감은 물론 붉게 물든 ‘환영 꽃길’이 되도록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0년 10월 28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어제 방문자 수 : 102,094
오늘 방문자 수 : 3,469
합계 방문자 수 : 157,230,0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