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23 오후 06:12:5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상남도뉴스

방학맞이 분식점 등 어린이기호식품 조리․판매업소 안전관리 강화

겨울방학 맞아 학원가 및 청소년이용시설 인근 어린이 기호식품 취급업소 식품 안전교육 등 실시
경상남도, 어린이 먹거리 안정성 확보와 건전한 식생활 유도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19년 01월 06일
방학맞이 분식점 등 어린이기호식품 조리․판매업소 안전관리 강화
겨울방학 맞아 학원가 및 청소년이용시설 인근 어린이 기호식품 취급업소 식품 안전교육 등 실시
경상남도, 어린이 먹거리 안정성 확보와 건전한 식생활 유도 

경상남도는 초‧중‧고 겨울방학이 본격적으로 시작됨에 따라 방학기간 동안 어린이 기호식품의 소비가 늘어날 것으로 보고 학원가 주변지역 어린이 기호식품 조리‧판매업소 대상으로 안전관리를 강화한다.

경상남도는 어린이 및 청소년의 왕래가 많은 학원가 및 청소년 이용시설 인근지역에 소재한 어린이 기호식품 조리‧판매업소에 대한 지도와 더불어 계도‧홍보를 실시해 어린이 먹거리 안전성을 강화하고 건강한 식생활을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먼저 공무원과 소비자위생감시원으로 구성된 점검반(20개반 40명)을 편성하여 도내 2,300여 개 어린이 기호식품 조리‧판매업소 대상으로 이달 18일까지 집중관리할 예정이다.

주요 점검내용은 ▲조리된 음식의 보관 및 위생상태 적정 관리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조리‧보관‧진열‧판매 상태 ▲조리 종사자 건강진단 및 개인위생 관리 등으로, 기본 안전수칙 전반에 대해 확인하고 미비사항에 대해서는 현지 시정 조치할 계획이다.

또한 영업자를 대상으로 한 식품 안전관리 교육도 병행 실시해 먹거리 안전에 철저를 기한다.

한편, 경상남도는 어린이에게 안전하고 영양을 고루 갖춘 식품을 제공하고 올바른 식습관 조성을 위해 도내 600개소의 어린이 식품안전보호구역을 지정(학교주변 200미터 이내)하여 교육 및 홍보를 지속 추진해오고 있다.

최용남 경상남도 식품의약과장은 “급변하는 학생들의 식생활 습관에 발맞춰 안전하고 위생적인 식품환경 조성이 중요하다”며 “영업자 스스로 경각심을 갖고 자율적으로 위생수준을 개선할 수 있도록 계도․홍보를 강화해 가겠다”고 말했다.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19년 01월 06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어제 방문자 수 : 82,713
오늘 방문자 수 : 6,797
합계 방문자 수 : 111,508,9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