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4-25 오후 05:00:4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상남도뉴스

경상남도, 고용위기지역 소상공인 정책자금 지원 확대

고용위기지역 지정연장에 따른 신속한 후속조치로 소상공인 대출부담 경감
1년간 2.5%에서 2년간 2.5%로 이자차액보전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19년 04월 10일
경상남도, 고용위기지역 소상공인 정책자금 지원 확대
고용위기지역 지정연장에 따른 신속한 후속조치로 소상공인 대출부담 경감
1년간 2.5%에서 2년간 2.5%로 이자차액보전


 
경상남도가 고용위기지역 지정기간이 1년간 연장됨(’19.4.5.~’20.4.4.)에 따라 해당지역(창원시 진해구, 거제시, 통영시, 고성군) 소상공인에 대한 경상남도 정책자금 이차보전 지원기간도 각각 1년씩 연장한다.

지원기준은 업체당 1억 원 한도로, 기존 1년 만기 일시상환 또는 1년 거치 4년 분할상환에서 2년 만기 일시상환 또는 2년 거치 3년 균분상환으로 확대되며, 도는 융자금액에 대해 2년간 2.5%의 이자차액을 지원한다.

최근 조선업계의 선박 수주가 증가하면서 조선업 경기가 다소 회복세를 보이고 있으나, 여전한 경기불황으로 당분간은 고용위기가 지속될 전망으로 보여 경상남도는 소상공인들의 대출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이자차액 보전을 1년간 연장하기로 했다.

지난 4월 1일 2분기 일반자금부터 적용된 ‘보증상담 예약시스템’을 통해 사전에 상담시간을 잡은 도민들은 지정날짜에 지점을 방문해 상담을 진행하게 되며, 고용위기지역의 소상공인들은 변경된 이차보전 기간 확대의 혜택을 받게 된다. 2019년 1분기 자금도 소급해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김기영 경상남도 일자리경제국장은 “경상남도는 고용위기지역 연장에 따라 경영상 어려움에 처해있는 소상공인들이 빠른 시일 내 경제침체를 벗어날 수 있도록 이차보전 혜택을 1년간 더 지원해주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어 “고용위기지역 시군과 함께 대체‧보완산업 육성, SOC사업, 일자리사업 등을 추진하기 위한 목적예비비 지원을 정부에 건의해 둔 상태”라며 “이번 연장을 계기로 자체 경제활성화 사업 확대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경상남도 홈페이지(http://www.gyeongnam.go.kr) 고시․공고란의 ‘2019년도 2분기 경상남도 소상공인 정책자금 지원 변경 계획 공고문’과 공지사항을 참고하거나 경상남도 소상공인정책과(055-211-3433) 또는 경남신용보증재단 각 지점으로 문의하면 된다.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19년 04월 10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어제 방문자 수 : 75,214
오늘 방문자 수 : 61,596
합계 방문자 수 : 104,457,4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