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9-19 오후 04:11:4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상남도뉴스

비브리오패혈증 올해 첫 환자 발생...예방수칙 준수 당부

어패류 익혀먹기, 피부에 상처가 있는 경우 바닷물 접촉주의
어패류 5℃ 이하 저온보관 및 위생적으로 조리하기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19년 06월 07일

비브리오패혈증 올해 첫 환자 발생...예방수칙 준수 당부

어패류 익혀먹기, 피부에 상처가 있는 경우 바닷물 접촉주의
어패류 5℃ 이하 저온보관 및 위생적으로 조리하기


경상남도가 지난 6월 4일(화), 비브리오패혈증 올해 첫 확진 환자가 서울에서 발생함에 따라 비브리오패혈증감염예방을 위해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발생의 최근 5년간(2014∼2018) 경남도의 연중 발생 현황을 살펴보면, 7월에 6명, 8월에 7명, 9월에 12명, 10월에 3명으로 7월경 첫 환자가 발생해 9월에 집중 발생한다. 주로 어패류 섭취 또는 피부에 상처가 있는 경우 바닷물 접촉에 의해 감염된다.

비브리오패혈증은 간질환, 알콜중독자, 당뇨병 등의 기저질환이 있는 고위험군에서 주로 발생하며, 치사율이 50%까지 높아지기 때문에 예방수칙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

비브리오패혈증을 예방하기 위해 도민들이 일상생활 또는 어패류를 조리 및 취급 할 때 주의해야할 사항은 다음과 같다.

예방수칙으로 첫째, 어패류는 충분히 익혀먹고, 둘째, 피부에 상처가 있는 사람은 바닷물에 접촉하지 않으며, 셋째, 어패류 조리를 할 때에는 장갑을 착용하고 도마, 칼 등은 소독해서 사용해야 한다.

어패류는 5℃ 이하로 저온보관하고, 섭취 시에는 85℃ 이상으로 충분히 가열해야 하고, 조리 시 해수를 사용하지 말고 흐르는 수돗물에 깨끗이 씻어야 한다.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19년 06월 07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어제 방문자 수 : 79,640
오늘 방문자 수 : 1,780
합계 방문자 수 : 116,232,7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