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1-17 오후 08:42:1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행정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조직위 사무처 출범’… 행사준비 박차!

1처·1본부·4부, 경남도·함양군 공무원 21명으로 출범
2019년말까지, 1처·2본부·8부, 50명으로 확대 개편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19년 01월 04일

2020 함양산삼 항노화 엑스포 조감도 (조감도를 클릭하시면 이미지를 확대하여 자세히 확인할수 있습니다.)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조직위 사무처 출범’… 행사준비 박차!

1처·1본부·4부, 경남도·함양군 공무원 21명으로 출범
2019년말까지, 1처·2본부·8부, 50명으로 확대 개편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조직위(위원장 김경수도지사)는 2020년 9월 개막하는 엑스포 준비를 위해 1처 1본부 4부 21명으로 구성된 조직위 사무처를 출범하였다고 7일 밝혔다.

사무처는 함양군 종합사회복지관에 설치하였으며, 사무처장에는 경남도 장순천 부이사관이, 본부장에는 함양군 박영진 서기관 요원이 각각 맡았다.

사무처는 엑스포 추진에 필요한 총괄적인 로드맵 작성을 시작으로, 범도민 지원협의회 구성, 홍보대사 위촉, 행사 세부계획 확정, 자원봉사자 선발 등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의 모든 과정을 총괄하게 된다.

엑스포조직위는 2019년말까지 사무처 인력을 1처 2본부 8개부 50명까지 확대하여 성공적 국제행사가 되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산삼의 우수성을 전 세계에 알리고 함양을 중심으로 산삼융복합 항노화산업의 중심지 함양의 위상을 정립하기 위하여, ‘일천년의 산삼, 생명연장의 꿈’이라는 주제로 2020년 9월 25일부터 10월14일까지 20일간 함양 상림공원 일원을 주행사장으로, 휴양·치유 복합 관광단지로 조성중인 대봉산 산삼휴양밸리 일원을 부행사장으로 하여 총 6,743천㎡(2,039천평)에서 국제행사로 펼쳐진다.

세계 최초로 ‘산삼항노화’를 주제로 한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정부가 공인하는 국제행사로써 천고의 명약 산삼의 가치를 세계적으로 재조명함과 동시에 산양삼 및 항노화 산업의 발전과 관련 시장 확대를 위한 토대가 될 것으로 보인다.
행사 개최 시 129만명 이상의 국내외 관광객들이 방문하고, 경남지역 생산유발효과 1,246억원, 부가가치 유발효과는 514억원, 취업유발 효과 1,630여명 등 커다란 경제적 파급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장순천 사무처장은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를 성공적으로 개최하여 함양을 중심으로 한 산삼을 국내외 대표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 산삼 관련 산업을 항노화와 연계하여 미래 신성장산업으로서 기반을 튼튼히 다질 수 있도록 엑스포 행사 준비에 만전을 기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19년 01월 04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어제 방문자 수 : 75,634
오늘 방문자 수 : 4,777
합계 방문자 수 : 96,998,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