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8-12 오후 05:41:1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뉴스 > 경상남도뉴스

경상남도, 설 대비 성수식품 사전 위생관리 강화

1월 8일부터 14일까지, 설 성수식품 집중 위생관리 강화로 사전 위해식품 근절
가공식품, 조리식품, 수산물 등 수거검사를 통해 안전성 확보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0년 01월 07일

경상남도, 설 대비 성수식품 사전 위생관리 강화

1월 8일부터 14일까지, 설 성수식품 집중 위생관리 강화로 사전 위해식품 근절
가공식품, 조리식품, 수산물 등 수거검사를 통해 안전성 확보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는 설 명절을 앞두고 도민들이 안심하고 식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설 성수식품(제수용, 선물용 농․축․수산물 및 가공식품 등) 제조‧판매업소의 위생관리 및 식품안전성 확보를 위한 집중 점검을 실시한다.

1월 8일부터 14일까지 실시하는 이번점검은 경상남도와 18개 시․군이 11개반 22명으로 합동점검반을 구성하여 진행하며, 설 제수․선물용 식품을 제조․가공하는 업체와 대형마트, 전통시장 등 소비자들이 많이 이용하는 판매업체 180여 곳을 대상으로 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무신고 영업, 무표시 제품 사용 ▲유통기한 위·변조 행위 ▲허위·과대광고 등 소비자 기만행위 등 명절 성수시기에 일어날 수 있는 각종 불법행위다. 또한 점검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행정처분 이력업체, 매출액 등 생산‧판매량 상위 업체, 상습위반업체 등을 중심으로 집중 점검을 실시한다.

또한, 설에 많이 소비되는 한과, 두부류, 조기, 제수용 전·튀김식품 등 주요 제수용품을 수거해 잔류농약, 중금속 및 식중독균 등 검사를 통해 안전성을 확인할 예정이다.

최용남 경상남도 식품의약과장은 “이번 점검을 통해 도민들에게 안전한 설 성수식품이 공급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상습·악의적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영업정지 등 행정처분과 함께 형사고발 조치를 병행할 계획이다”라며, “도민들께서는 식품과 관련된 불법 행위를 목격하거나 의심될 경우 불량식품 신고전화 1399로 신고하여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0년 01월 07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어제 방문자 수 : 94,086
오늘 방문자 수 : 15,215
합계 방문자 수 : 145,794,9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