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8-13 오후 06:11:2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뉴스 > 경상남도뉴스

민생경제 통합 지원 플랫폼 ‘경남 경제진흥원’ 출범

27일 개원식… ‘원루프-원스톱’ 민생경제 통합 지원 본격 시작
민생경제 컨트롤 타워․정책기관 역할… 초대원장에 강성윤 전 한은 경남본부장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0년 07월 27일

김경수 지사는 “현장에서 답 찾아야하고 도민들 아프고 가려운 곳 긁어주는 역할을 기대한다”고 밝히고있다.
민생경제 통합 지원 플랫폼 ‘경남 경제진흥원’ 출범

27일 개원식… ‘원루프-원스톱’ 민생경제 통합 지원 본격 시작
민생경제 컨트롤 타워․정책기관 역할… 초대원장에 강성윤 전 한은 경남본부장

경상남도 출연기관인 재단법인 경상남도 경제진흥원(원장 강성윤)이 27일 오전 10시 창원컨벤션센터에서 개원식을 갖고 민생경제 통합 지원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다.

행사에는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이종호 도의회 제2부의장, 강태룡 경남경영자총협회장과 한철수 경남 상공회의소협의회장, 양대복 경상남도 소상공인 연합회장을 포함한 관계자들과 도민 등 130여 명이 참석했다.

개원식은 경제진흥원 설립 경과 보고, ‘경제진흥원에 바란다’ 도민 인터뷰 영상, 강성윤 경제진흥원장의 개원사 및 ‘경제진흥원 비전’ 발표로 시작됐다.



ⓒ 인터넷함양신문
이후 김경수 지사와 도의회 의장 축사,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장관과 민홍철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위원장, 그리고 윤한홍 미래통합당 경남도당위원장의 개원 축하 영상에 이어 개원 축하 테이프 커팅 세레모니와 경제진흥원 투어의 순서로 진행됐다.

김경수 도지사는 인사말에서 “진흥원 설립 전 여러 기관에서 수행하던 역할을 하나의 지붕 아래에서 함께 유기적으로 관리하고 기업인, 구직자, 소상공인 등 도민들은 필요한 서비스를 한 번에 지원 받을 수 있게 됐다”며 원 설립 의미를 설명했다.

17개 시․도 중 15번째로 문을 열게 됐다고 언급한 김 지사는 “늦은 게 꼭 나쁜 것만은 아니”라며 “앞서간 시․도의 시행착오를 겪지 않고 늦은 만큼 빨리 갈 수 있는 장점을 잘 살려 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앞으로 과제를 수행해나갈 때 반드시 현장에서 답을 찾아달라”면서 “도민들의 아프고 가려운 곳을 찾아내 시원하게 긁어주는 역할을 해 달라”고 강조했다.

경남 경제진흥원은 민생경제 통합 지원기관으로서 도민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종합적이고 완결성 있는 정책을 수립·추진하게 된다.

경남의 산업·경제 동향을 분석해 이를 바탕으로 경제현안 선제대응 방안을 마련하는 민생경제 분야 정책기관 역할도 맡게 된다. 이를 위해 경남 발전 장기 전략을 담당하는 경남연구원과 보조를 맞출 방침이다.



ⓒ 인터넷함양신문
경제진흥원의 조직은 원장 직속으로 경영지원팀, 일자리노동정책팀, 소상공인지원팀, 경제기업정책팀 등 4개 팀으로 운영된다.

여기에 일자리노동정책팀에 청년일자리프렌즈와 일자리종합센터를, 경제기업정책팀에 기업통합지원센터와 경제동향분석센터를 두어 총 4팀 4센터, 26명의 규모로 출범한다.

향후 단계적으로 기능과 조직을 확대해 나갈 계획으로, 현재 재단의 첫 출발을 함께 할 직원 2명에 대한 채용이 진행 중이며, 나머지 14명에 대한 채용도 곧 진행될 예정이다.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0년 07월 27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어제 방문자 수 : 87,315
오늘 방문자 수 : 13,378
합계 방문자 수 : 145,880,4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