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2-05 오후 04:51:4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뉴스 > 경상남도뉴스

경상남도, 농식품부 공모 ‘로컬푸드 직매장 4개소’ 선정

국비 15억 원 확보, 직매장 설치 위한 설계, 건축비 등 지원
경남 최초 로컬푸드 복합문화센터 3개소(함안, 남해, 합천) 및 일반 직매장(거창) 1개소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0년 11월 18일


인터넷함양신문
경상남도, 농식품부 공모 ‘로컬푸드 직매장 4개소’ 선정
국비 15억 원 확보, 직매장 설치 위한 설계, 건축비 등 지원
경남 최초 로컬푸드 복합문화센터 3개소(함안, 남해, 합천) 및 일반 직매장(거창) 1개소

경상남도는 농림축산식품부의 ‘2021년 로컬푸드 직매장 지원 공모사업’에 4개소가 선정되어 국비 15억 원(총 사업비 74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사업자는 함안 가야농협(30억 원), 남해축협(22억 원), 합천군 직영(20억 원), 거창축협(2억 원)이며, 국비와 지방비를 포함 50억 원(국비 15억 원)을 지원받게 된다.

로컬푸드 직매장은 지역에서 생산된 농산물이 그 지역에서 소비될 수 있도록 조성한 상시 직거래 공간이다. 생산자는 농산물을 제값에 판매할 수 있고, 소비자는 신선하고 안전한 농산물을 적정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특히, 경남 최초로 로컬푸드 복합문화센터 3개소(함안, 남해, 합천)가 선정되어 직매장 설치와 함께 농가레스토랑, 교육체험장, 카페 등 부대시설을 지역특성에 맞게 조성해 소비자들이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정태호 경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소비심리 하락에도 소비자들은 안전한 먹거리를 선호하고 있어 로컬푸드 직매장은 인기가 있다”며, “안정적인 직거래 공간인 로컬푸드 직매장을 적극 육성해 중소농, 취약농가가 생산한 지역농산물의 안정적 판로를 구축하고 도민들에게 안전한 먹거리가 공급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 기준 경남도내 로컬푸드 직매장은 44개소가 운영 중이며, 2025년 까지 60개소로 확대 조성할 계획이다.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0년 11월 18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어제 방문자 수 : 110,751
오늘 방문자 수 : 65,695
합계 방문자 수 : 157,40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