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3-01-30 오후 05:39:1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뉴스 > 경상남도뉴스

올해 국내 최고 여왕마는 ‘라온더스퍼트’

27일 제16회 경상남도지사배 대상경주에서 ‘라온더스퍼트’ 우승 차지
3년 만에 열려 지역민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 제공
경남도, 말산업 육성과 건전한 레저문화 정착에 기여

우인섭 기자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2년 11월 28일


올해 국내 최고 여왕마는 ‘라온더스퍼트’

27일 제16회 경상남도지사배 대상경주에서 ‘라온더스퍼트’ 우승 차지
3년 만에 열려 지역민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 제공
경상남도, 말산업 육성과 건전한 레저문화 정착에 기여


경상남도(도지사 박완수)는 지난 27일 올해 국내 최강 여왕마를 선발하는 제16회 경상남도지사배 대상경주에서 ‘라온더스퍼트’가 우승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날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에서 열린 도지사배 대상경주에는 총 상금 4억 5천만 원을 놓고, 3세 이상의 국내 최정상급 암말 16마리가 출전해 각축을 벌였다.

우승마 라온더스퍼트는 손천수씨 소유로 2,000m 경주로를 맨 먼저 골인하여 경상남도지사배 우승 트로피와 2억 4,750만 원의 우승 상금을 품었다.
※ 우승 관계자(4명) : 마주, 기수, 조교사, 마필관리사

대회를 주관한 한국마사회 부산경남경마본부는 ‘경상남도지사배 대상경주’를 기념하여 입장료 무료와 함께 가족 단위 방문객을 위한 다채로운 행사를 펼쳤다.

정연상 경남도 농정국장은 “이번 대상경주를 통해 국내 최고 수준의 경주를 보여 주었고, 경남부산 지역민과 전국 경마인이 함께하는 행사로 자리매김하였다”고 말하고, “말산업과 경마 ․ 승마산업이 미래 성장산업으로 육성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경상남도지사배 대상경주’는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이 개장한 2005년에 처음 시작하여 국내 최정상급 말의 경연장으로 매년 개최해왔으나, 코로나19로 인해 2년간 열리지 않았고 3년 만에 개최됐다.
우인섭 기자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2년 11월 28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지방세법 제4조 제2항 및 같은 법 시행령 제4조 제3항 및 제7항 규.. 
【공고·고시】 함양읍시가지 재활용품.아..  
어제 방문자 수 : 142,881
오늘 방문자 수 : 103,884
합계 방문자 수 : 242,739,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