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4-04-18 오후 08:07:3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뉴스 > 경상남도뉴스

【경남도정】 경상남도 ‘세계 1등 수소산업 육성’ 선도한다

민선8기, 수소생태계, 핵심기술사업화 등 37개 2조 8,089억 원 투자사업 발굴
수소 전주기 소재․부품․기계설비 특화…경남형 수소특화단지 지정 추진
최종 목적지는 조선․항공․방산 등과 융합…주력산업 재도약 견인

우인섭 기자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3년 03월 14일


경남도 ‘세계 1등 수소산업 육성’ 선도한다

수소생태계, 핵심기술사업화 등 37개 2조 8,089억 원 투자사업 발굴
수소 전주기 소재․부품․기계설비 특화…경남형 수소특화단지 지정 추진
최종 목적지는 조선․항공․방산 등과 융합…주력산업 재도약 견인


경상남도(도지사 박완수)는 14일 오전 브리핑을 열고 수소생태계 조성, 핵심기술사업화 등 수소산업 경쟁력 강화 4대 전략과제를 담은 민선8기 ‘수소산업 육성계획’을 발표했다.



< 경상남도 수소산업 육성계획 개요 >

ㅇ 계획기간 : '23년 ~ '32년
ㅇ 수립방향 : 정부정책과 기업수요에 기반한 계획 수립
ㅇ 주요내용 : 도내 수소산업의 실태분석(기반시설(인프라), 기술경쟁력 등)과 도내
수소산업 육성을 위한 목표수립 및 추진과제 발굴
ㅇ 활용계획 : 국내·외 시장동향 및 기술변화를 반영하여 지속 보완, 도내 수소산업 경쟁력 강화와 국비 확보를 위한 근거자료로 활용


□ 배경과 경과
이번 계획은 ‘세계 1등 수소산업 육성’이라는 국정과제와 ‘수소산업 혁신플랫폼 구축 및 수소 핵심기술 사업화’라는 민선8기 도정과제 이행을 위해 도내 수소산업의 현실태를 진단하고 중장기 육성방향을 마련한 것이다.
* (국정과제) 세계 1등 수소산업 육성, (제5차 수소경제위원회, ‘22.11.) 3대 수소경제 성장전략 제시

민선8기 박완수 도정의 수소산업 육성계획의 비전은 ’글로벌 수소기업 육성으로 제조업 재도약 견인‘이다.

그동안 경남테크노파크와 도내․외 수소 기업, 대학, 연구소 전문가 등 60여 명의 워킹그룹을 구성해 경남 수소산업 현주소를 진단하고 주력산업과 연계한 신규 과제도 발굴했다.

▲(기반시설(인프라)) 산업생태계 확산 ▲(연구·개발(R&D)) 핵심기술 고도화와 사업화 ▲(기업지원) 글로벌 수소기업 육성 ▲(보급) 수소사회 가속화 등 4대 전략 19개 과제 37개 사업을 발굴했다. 사업규모는 2032년까지 약 2조 8천억 원이다.




□ (기반시설(인프라)) 산업생태계 확장
경남은 전국 2위의 수소기업이 밀집*되어 있으나, 수소클러스터, 규제자유특구, 수소인증센터가 없다.
* 경남 234개사(전국 2,548개) : 생산 37, 저장·운송 92, 활용 92, 서비스 13

이에 경남도는 기반시설(인프라) 구축을 통한 수소산업 생태계 확장을 추진한다. 이를 위해 우선 밀양에 수소환경 소재부품 기원지원센터(밀양, 23~26, 총사업비 410억원(지방소멸대응기금 373억원))를 설립하고, 창원을 중심으로 김해, 밀양과 연계하는 수소특화단지(창원ㆍ밀양ㆍ김해, 총사업비<23~26년> 1조 550억원, 1단계 3,348억원, 2단계 7,202억원) 우선 지정․조성을 추진할 예정이다. 더 나아가 한국수소기술원을 유치할 예정이다.

□ (연구·개발(R&D)) 핵심기술 고도화․사업화
그동안 수소생산기지, 액화수소플랜트, 수소충전소 등 수소산업 육성을 위한 다양한 연구 개발 사업이 진행돼 왔으나, 핵심부품을 수입하는 등 부품 국산화율 제고 필요성이 지속 제기되어 왔다.

이에, 청정수소 생산, 액화수소의 저장․운송․충전 핵심기술 개발을 지원하여 선박, 항공, 방산 등 주력산업과 연계한 연구·개발(R&D) 추진을 위한 7,623억 원 규모의 19개 사업을 발굴했다.

□ (기업지원) 글로벌 수소기업 육성
수소산업은 도입기를 지나 성장 초기 단계에 진입하였고, 기업지원도 아직은 걸음마 단계로 전문인력 양성과 수소기업 홍보 등이 부족한 상황이다.

이에 경상남도는 수소기업에 대한 지원도 본격화할 예정이다. 경남테크노파크는 지난 2022년부터 정부의 예비수소전문기업 지원기관으로 지정되었고, 올해부터 수소분야를 전담하는 수소팀을 신설하는 등 글로벌 수소기업을 지원할 수 있는 채비를 마쳤다.

‘경남수소얼라이언스’를 조직해 매월 11일 (예비)수소인들이 한 자리에 모여 정보를 공유하고 기술을 교류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국내외 수소전시회 참가 지원, 전문인력 양성, 수소전문기업 지정 확대 등 수소기업의 공정기술을 지원하여 글로벌 수소기업 육성한다.

□ (보급) 수소사회 가속화
경남도에 운영 중인 수소충전소는 14개소이고 수소차는 2019년 396대 대비 2,400대로 증가했으나 동부권에 집중되어 있다.

올해부터 서부권에 4개소의 수소충전소를 신규 구축하는 등 2026년까지 수소충전소 26개소를 구축하고, 수소트럭․광역버스 등 상용차를 포함해 6,600대 보급을 목표로 한다.

또, 수소 안전성을 강화하기 위해 각종 인프라의 안전 점검을 내실화하고 도민이 수소에 쉽고 편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온오프라인 홍보 활동도 병행한다.

경남 수소산업 육성정책으로 발생하는 경제적 파급효과는 3조 9,690억원의 생산유발효과, 2만 3,148명의 취업유발효과가 기대된다.

류명현 경남도 산업통상국장은 “수소산업을 에너지 신산업으로 육성하려는 정부의 의지가 확고하다”면서, “우리 도 역시 정부정책에 발맞춰 민선 8기에서 기술표준을 선도하는 글로벌 수소기업을 육성하여 선박, 항공, 방산 등 도내 주력산업이 재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정부에서는 러-우 사태로 인한 에너지 공급망 위기 등 수소경제는 도입기를 지나 성장 초기 단계에 진입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우인섭 기자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3년 03월 14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지적재조사에 관한 특별법」제5조 및 같은 법 시행령 제4조의 규정에 .. 
【공고·고시】 소규모 위험시설 지정 및 ..  
어제 방문자 수 : 94,841
오늘 방문자 수 : 20,629
합계 방문자 수 : 307,845,7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