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4-05-24 오후 04:33:3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뉴스 > 경상남도뉴스

경남도, 우즈벡 오일․가스 전시회 참가로 수출 활로 개척

도내 중소기업 6개사 참가…수출상담 715만 달러 실적
세종플렉스, 영남메탈 2개사 130만 달러 수출협약 체결 쾌거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3년 05월 22일


경남도, 우즈벡 오일․가스 전시회 참가로 수출 활로 개척

도내 중소기업 6개사 참가…수출상담 715만 달러 실적
세종플렉스, 영남메탈 2개사 130만 달러 수출협약 체결 쾌거

경상남도가 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타슈켄트 우즈엑스포센터에서 열린 우즈베키스탄 오일․가스 전시회(OIL&GAS UZBEKISTAN)에 참가하여 수출시장 개척에 청신호를 밝혔다.

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타슈켄트 우즈엑스포센터(Uzexpocentre)에서 열린 우즈베키스탄 오일․가스 전시회에는 우리나라를 포함하여 독일, 이탈리아, 터키 등 15개국 326개사가 참가하였고, 2만 5천여 명의 구매자와 방문객이 전시장을 찾았다.




경남도에서는 에너지·기계 분야 6개사가 참가하여 수출상담 151건, 715만 달러, 계약기대 86건 436만 달러의 실적을 올렸으며, 특히 참가 업체 중 세종플렉스와 영남메탈은 전시회 현장에서 130만 달러 규모의 수출협약(MOU)을 체결하는 쾌거를 거뒀다.

우즈베키스탄의 천연가스 추정 매장량은 1.86조㎥로 이는 향후 34년간 사용 가능한 규모로서, 이번 전시회를 통해 거둔 성과는 도내 기업의 에너지 관련 기계장치 분야에서 중앙아시아를 비롯한 신규 해외시장 개척에 중요한 의의를 지닌다고 경남도 관계자는 전했다.




경남도는 이에 앞서 지난 15일 재단법인 경남테크노파크, 창원대학교와 연계하여 도내 기업의 기술사업화와 우즈베키스탄 시장 진출을 위한 우즈베키스탄 상공회의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며 우즈베키스탄과의 교류를 확대하기로 한 바 있다.

경남도 양상호 국제통상과장은 “지난해 도내 수입품목 중 천연가스가 차지하는 비중이 3분의 1에 달할 정도로 관련 산업의 중요성이 해마다 커지고 있어, 향후 천연가스 처리 장치 관련 산업의 우즈베키스탄 시장 진출을 위한 지원 방안을 다각도로 모색하겠다”라고 말했다.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3년 05월 22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군도7호선(백천~황산)도로 확포장공사(공배~백일)」 시행에 따른 도로.. 
쓰레기 불법투기 감시용 카메라 설치 행정예..  
어제 방문자 수 : 96,072
오늘 방문자 수 : 43,234
합계 방문자 수 : 311,340,5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