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4-06-21 오후 07:11:5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뉴스 > 경상남도뉴스

경상남도, 여름철 축산재해 예방대책 본격 추진

6월 1일부터 10월 15일까지 여름철 ‘축산재해대책상황실’ 운영
집중호우·폭염·태풍 등 재해 대비 축사 176개소 사전 점검

우인섭 기자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3년 05월 24일

 인터넷함양신문
경상남도, 여름철 축산재해 예방대책 본격 추진
6월 1일부터 10월 15일까지 여름철 ‘축산재해대책상황실’ 운영
집중호우·폭염·태풍 등 재해 대비 축사 176개소 사전 점검

경상남도(도지사 박완수)는 최근 이상 기후로 인한 집중호우, 폭염, 태풍 등에 대비하여 여름철 축산재해 예방대책을 수립하고 피해 최소화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고 밝혔다.

먼저, 오는 6월 1일부터 ‘축산재해대책상황실’을 설치하고 10월 15일까지 운영하기로 했다.




도 축산재해대책상황실은 ▲ 상황관리반 ▲ 기술지원반 ▲ 신속대응반 3개반 15명으로 구성되며 기상특보 및 축산 피해 예방요령을 전파하고 재해 발생 시 신속한 피해 파악과 복구 상황 총괄 지휘를 맡고 있으며, 도내 18개 시·군 축산부서에도 설치·운영될 예정이다.

도는 여름철이 도래하기 전인 지난 16일부터 피해 예방을 위해 폭염에 취약한 돼지, 닭 사육농가를 포함해 도내 176농가를 대상으로 축사시설, 전기설비, 냉방시설 등에 대해 사전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축산재해 피해예방 지원대책으로 ▲ 여름철 가축 스트레스 감소를 위한 냉풍기 등 장비 설치에 2억 원 ▲ 피해 발생시 경영 안정을 위한 가축재해보험 지원에 60억 원 ▲ 송아지 폐사 예방용 면역증강제 4억 원, ▲ 폐사축 적정 처리 장비 지원에 5억 원, ▲ 비타민제 등 지원에 5억 원, ▲ 축사 전기시설 점검에 1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피해 최소화를 도모하고 있다.




손영재 경남도 축산과장은 “축산재해대책상황실 운영을 통하여 여름철 집중호우와 폭염 등으로 인한 피해에 신속하고 체계적으로 대처할 계획”이라며, “축산농가에서도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여름철 가축 관리요령 등을 사전에 숙지해 줄 것과 전기로 인한 축사 화재예방에도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통계청에 따르면 2022년 말 기준 경남도내에는 1만 1,848농가에서 약 1,332만 마리의 소, 돼지, 닭, 오리 등 주요 가축이 사육되고 있고 축산업 허가(등록)시설은 1만 393개소가 있다.
우인섭 기자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3년 05월 24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소규모 공공시설 안전관리 등에 관한 법률」제7조(소규모 위험시설 지정.. 
함양 인산죽염 항노화 지역특화 농공단지계획..  
어제 방문자 수 : 104,186
오늘 방문자 수 : 18,552
합계 방문자 수 : 313,902,9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