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2-06-25 오후 05:17:5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뉴스 > 정치&행정

【군수선거】 진병영 무소속 함양군수 후보, 군민의 힘으로 선거전 돌입

첫날 함양시장 앞서 힘찬 출정식... 도·군의원 연대 ‘무소속돌풍’ 예고
우인섭 기자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2년 05월 19일

 인터넷함양신문
진병영 무소속 함양군수 후보,
군민의 힘으로 선거전 돌입

첫날 함양시장 앞서 힘찬 출정식... 도·군의원 연대 ‘무소속돌풍’ 예고

진병영 함양군수 후보(무소속 기호4번)가 19일 오전 8시30분 함양군 함양읍 지리산함양시장 입구에서 6.1 전국동시지방선거 ‘필승 출정식’을 갖고 본격적인 세몰이에 들어갔다.



이날 출정식에는 3000여명의 지지자들이 운집한 가운데 진병영 군수후보를 비롯한 서만훈 도의원 후보, 이동진, 노시태, 임채숙, 박만호, 하덕현 가지역 군의원 후보, 강찬희, 정영수 나지역 군의원 후보, 김윤택 최병상 다지역 군의원 후보 등이 참석해 필승 의지를 다지며 무소속 돌풍을 예고했다.



김유선 씨가 찬조연설을 하고있다.
진병영 후보의 출정식 인사말에 앞서 ‘딸기엄마 양파아빠’라는 브랜드로 함양 청년여성 농업인의 구심점 역할을 하고 있는 딸기엄마 김유선 씨가 찬조연설에 나서 출정식을 지켜보던 유권자와 지지자들로부터 뜨거운 환호와 박수를 받았다.



무소속 연대 후보들이 군민들을 향하여 큰절을 올리고있다.
진병영 후보는 이날 출정인사말에서 “바꾸면 확 바뀝니다라는 슬로건으로 이번 선거에 임하고 있다”면서 “저 진병영부터 바꾸겠다. 이번 선거에서 승리해 위기에 빠진 함양을 확실하게 바꾸고 구할 수 있도록 기회를 달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무소속 후보 연대 당선을 위하여 하나로 뭉쳤다.
진 후보는 또 “이번 국민의힘 후보심사는 밀실야합의 계약공천이다”고 규정하고 지역위원장인 김태호 의원과 서춘수 후보를 겨냥했다.



그러면서 “여기 계신 여러 무소속 후보들도 훌륭한 능력과 자질을 갖추었음에도 경선기회조차 갖지 못했거나, 뚜렷한 이유없이 탈락된 피해자들이다”면서 “우리지역 선거 역사상 이렇게 많은 무소속 후보들이 연대한 경우가 없었다.



이번 선거에서 꼭 당선시켜 함양발전을 위해 함께 일할 수 있도록 군민 여러분께서 기회를 달라. 국민의힘이 아닌 군민의 힘으로 무소속 후보들을 살려달라”고 간곡히 당부했다.



진 후보는 또 “제가 군수가 되면 노인일자리를 없애느니, 전임 군수가 추진했던 사업이 중단될 것이라느니, 온갖 유언비어와 네거티브가 판을 치고 있다.



날조된 유언비어에 속지 말라”면서 “최근 지역신문에 보도된 세상이 깜짝 놀랄만한 경천동지할 사건이 무엇인지 서춘수 후보는 여전히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릴 수는 없다”며 서 후보를 직격했다.



딸기엄마 김유선 씨는 찬조연설에서 “서춘수 후보는 4년전 단임약속도 헌신짝 버리듯이한 사람이다. 군민과의 약속도 헌신짝 버리듯 했는데 우리 군민인들 헌신짝 취급하지 않겠냐”며 “서 후보는 이번에 절대 뽑아서는 안된다. 사심 없이 청렴하게 일한 진병영 후보를 뽑아야 우리 아이들과 함양에 미래가 있는 행복한 함양이 될 것이다”고 강조했다.



진병영 후보는 출정식 후 함양읍과 5일장이 열린 서상장을 찾아 유권자의 표심 잡기에 나서는 등 공식 선거운동 첫날부터 본격 선거운동을 벌였다.



한편 이날 출정식 사회는 지인의 소개로 진병영 후보와 오랜 인연을 맺어온 인기 개그맨 김형진 씨의 사회로 진행됐다. 김형진 씨는 이번 선거기간 동안 진병영 후보와 함께하며 진 후보의 선거 승리를 도울 예정이다.






우인섭 기자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2년 05월 19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어제 방문자 수 : 110,800
오늘 방문자 수 : 98,719
합계 방문자 수 : 214,938,5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