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3-01-30 오후 07:54:4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뉴스 > 경제

【양파마늘】 월동기 양파, 마늘 재배포장 관리에 유의하세요!

동해 피해 예방을 위한 보온재 피복, 배수관리 등 중요
우인섭 기자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3년 01월 23일

서릿발 피해 양파논
월동기 양파, 마늘 재배포장 관리에 유의하세요!

동해 피해 예방을 위한 보온재 피복, 배수관리 등 중요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정찬식)은 도내 양파, 마늘 재배 농가에 겨울철 한파 대비 포장 관리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작년 12월 이후 현재까지의 기상(합천기상대 기준)을 살펴보면, 평균 기온은 0.5℃로서 평년에 비해 0.3℃ 정도 낮아 추웠고, 강수량은 38.6mm로서 평년보다 7.6mm 많았다.

특히 이번 설 연휴동안 전국에 눈과 비가 내리고, 이번 주 우리 도 양파, 마늘 주산지의 평균 기온이 –10℃ 이하로 낮아질 것으로 예상되므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겨울철 날씨가 춥고, 비가 많이 올 경우 양파는 서릿발 피해를 받을 수 있다. 토양 내 온도가 0℃ 이하로 내려가 수분이 동결되면 토양이 팽창하는데, 이때 양파 뿌리가 솟구쳐 올라와 절단되어 피해를 받게 된다.



서릿발로인해 다시 식재하는 양파모종
이러한 서릿발 피해는 포장 내 배수가 불량하거나 겨울철 강수량이 많을 경우, 또는 적기보다 늦게 심어서 양파 뿌리 활착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은 경우에 주로 발생한다. 또한 마늘의 경우에는 동해 피해를 받으면 잎 마름이 발생하여 수량이 감소할 수 있으며, 심할 경우 식물체가 고사할 수 있다.

이러한 동해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비가 온 후 포장에 물이 고이지 않게 배수로를 20cm 이상으로 깊게 조성하고, 부직포 등으로 두둑을 피복하여 보온해 주는 것이 좋다. 이미 서릿발 피해를 받은 양파는 뿌리를 흙에 다시 꽂아준 후 잘 복토하면 생육이 재개될 수 있다.

신정호 양파연구소장은 “양파, 마늘 동해 피해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겨울철 기상 상황을 지속적으로 관찰하고, 보온재 피복, 배수 등 포장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라고 언급했다.
우인섭 기자 / 1551woo@hanmail.net입력 : 2023년 01월 23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지방세법 제4조 제2항 및 같은 법 시행령 제4조 제3항 및 제7항 규.. 
【공고·고시】 함양읍시가지 재활용품.아..  
어제 방문자 수 : 142,881
오늘 방문자 수 : 111,958
합계 방문자 수 : 242,747,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