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23 오후 05:26:3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상남도뉴스

경상남도, 로봇산업 발전 토론회 개최

8일(금) 오후, <4차 산업혁명 실현 위한 경남 로봇산업 발전 방안> 주제 토론
스마트공장과 연계한 보급형 로봇개발 및 로봇보급 확대 위한 정책지원 필요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19년 03월 09일

문승욱 경상남도 경제부지사는 “올해 7월에 개장하는 마산로봇랜드를 계기로 경남 로봇산업이 한 단계 발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로봇산업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중요한 산업인 만큼 스마트공장 정책 추진 시 로봇보급 활성화와 연계할 수 있도록 검토하고, 향후 로봇분야 미래 신시장 개척을 위해 도와 테크노파크, 로봇랜드재단, 로봇기업이 협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경상남도, 로봇산업 발전 토론회 개최 

8일(금) 오후, <4차 산업혁명 실현 위한 경남 로봇산업 발전 방안> 주제 토론
스마트공장과 연계한 보급형 로봇개발 및 로봇보급 확대 위한 정책지원 필요


경상남도가 8일(금) 오후 2시 30분,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4차 산업혁명 실현을 위한 경남 로봇산업 발전 방안>을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문승욱 경상남도 경제부지사를 비롯해 산업부 관계자, 로봇기업 대표, 도의원, 경남테크노파크원장, 경남로봇랜드재단원장, 산업연구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인 로봇산업 현황을 살펴보고 올해 ‘경남 마산로봇랜드’ 개장을 계기로 경남의 로봇산업 발전을 위한 지원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먼저 국내 최초 인간형 로봇 ‘휴보(HUBO)’의 개발자인 오준호 KAIST 교수는 기조발제에서 <로봇기술과 미래>라는 주제로 현재의 로봇기술 수준과 향후 전망에 대해 발표했다.

산업부 관계자는 주제발표에서 “로봇산업을 4차 산업혁명의 첨병으로 육성하기 위해 로봇전문기업 100개 집중 육성, 시장창출형 로봇보급사업 확대, 로봇산업 육성펀드 조성 등 로봇제품의 사업화를 지원하고, 사회적 약자 지원을 위한 돌봄·소셜로봇 개발, 제조로봇과 기계장비의 패키징을 위한 기술개발, 로봇 규제개선 등 시장창출을 위한 기반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우성훈 경상남도 전략산업과장은 주제발표에서 “경남은 향후 협동로봇시장 전망이 밝고 스마트공장 시장도 확대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스마트공장과 연계한 보급형 로봇개발을 지원할 계획이며, 기존 R&D 위주의 지원방식에서 탈피해 수요-공급 선순환 로봇 보급 모델 개발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경남 마산로봇랜드 개장과 연계해 R&D센터에 로봇기업을 적극 유치하고 서비스로봇 분야 시장을 개척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박명환 경남로봇산업협회 회장은 “로봇 수요기업이 로봇도입을 검토하려해도 초기 설치자금 조달이 어려워 포기하는 사례가 많다”며 “로봇보급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금융지원과 스마트공장 정책추진 시 정책지원이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정찬우 김해 화담알앤알 대표는 “경남로봇산업 발전 시너지 효과를 위해 경남테크노파크와 경남로봇랜드 간 상생․보완 체계 구축이 필요하며, 제조용 로봇과 서비스용 로봇의 범용부품 기술개발 지원도 필요하다”고 밝혔다.
 
문승욱 경상남도 경제부지사는 “올해 7월에 개장하는 마산로봇랜드를 계기로 경남 로봇산업이 한 단계 발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로봇산업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중요한 산업인 만큼 스마트공장 정책 추진 시 로봇보급 활성화와 연계할 수 있도록 검토하고, 향후 로봇분야 미래 신시장 개척을 위해 도와 테크노파크, 로봇랜드재단, 로봇기업이 협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인터넷함양신문 / 1551woo@hanmail.net입력 : 2019년 03월 09일
- Copyrights ⓒ인터넷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인물
함양군 공고
어제 방문자 수 : 82,947
오늘 방문자 수 : 70,278
합계 방문자 수 : 106,605,479